461

헨델의 발자취가 한껏 서린 곳 독일 작센에 있는 도시 ‘할레’ 라이프치히에서 가까운 작센 지방에 할레(Halle)라는 도시가 있다. 할레는 엘베강의 지류인 잘레 강 연안에 자리 잡고 있어 독일어로는 ‘할레 안 데어 잘레’ 라고 부른다. 이 도시에서 태어난 사람 중 가장 유명한 사람은 음악의 어머니로 불리는 게오르크 프리드리히 헨델이다. 할레의 중심 마르크트 광장에 들어 서니 광장 중앙에 헨델의 동상이 우뚝 서있다. 이 동상은 1859년

미주여성중앙
05/27/2015
1359
460

엉겅퀴 간 기능 회복 – 항산화 효과 탁월 달여먹어도 좋지만 다양한 제품나와 엉겅퀴는 ‘험상궂다’라는 표현에서 이름이 유래되었다고 한다. 가지 끝에 꽃이 하나씩 피는데, 잎과 줄기, 꽃에 온통가시가 돋아 험상궂다. 농토를 황폐화시키는 잡초다. 영어명은 밀크 씨슬 (Milk thistle). 국화과 식물로 가시나물, 항 가새 라고도 한다.엉겅퀴는 황폐한 땅의 대표 식물로 성경에도 자주 등장하는 풀이다. “내가

미주여성중앙
04/23/2015
1231
459

피쉬 캐년 폭포(Fish Canyon Falls - San Gabriel Mountains) 계곡과 숲이 어울어진 매혹적인 3단 폭포 LA의 지붕 샌개브리엘 산속에 숨겨진 보물처럼 자리 잡고 있는 피쉬 캐년 폭포(Fish Canyon Falls)는 맑은 물소리와 함께 자연의 숨소리를 우리에게 들려준다.피쉬 캐년은 100여년 전부터 엔젤리노들의 휴식처로 한때 는 100여개가 넘는 캐빈들이 들어섰던 곳이다.

미주여성중앙
04/23/2015
1044
458

쌉싸름한 맛이 일품인 술빵 맥주로 만드는 ‘비어머핀’ 벌써 행사의 달 5월이다. 어린이 날, 어머니 날, 아버지 날, 스승의 날… 많은 행사가 줄줄이 따라온다. 5월하면 흐드러지게 핀 철쭉, 장미꽃도 생각나고 눈부시게 푸르던 한국의 공원들도 생각난다. 내가 사는 집주위도 물론 잘 가꿔진 나무와 잔디 덕분에 항상 초록색이다. 하지만 그건 인위적으로 만들어진 초록일 뿐. 여기 LA는 비 오는 12월 1월 한 두달 빼고는 길가의 풀들

미주여성중앙
04/23/2015
1163
457

IRS로부터 ‘5071C’ 편지 받았습니다 납세자 신분 도용 우려…다시 확인 위한 것 Q.2014년도 세금보고서를 접수하고 세금 환급을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세금 환급 대신 IRS(국세청)로부터 '5071C' 라는 양식의 편지를 받았습니다. 제 세금보고서와 관련해 내용을 확인해야 한다는 내용인 것 같습니다.지금까지 세금보고서를 접수하면서 한번도 받아 보지 못한 내용인데 혹시 세금보고서와 관련해서 신분도용을 당하거나, 오류

미주여성중앙
04/23/2015
988
456

허리는 잘록하게 엉덩이는 탄력 있게 다리는 늘씬하게 이곳 저곳 몰이나 상점마다 어머니의 사랑에 보답하라는 메시지가 한창 입니다.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존경합니다. 이세상의 좋은 글귀는 모두 다 사용할 수 있는 대상이 곧 ‘어머니’인 것 같습니다. 늘 생각하는 것인데, “엄마”라고 부를 수 있는 대상이 있고, 나에게 “엄마”라고 불러주는 누군가가 있다는 것이 얼마나 사랑스럽고 고마운 일인지요. “엄마”라는 단어만으로도 얼굴

미주여성중앙
04/23/2015
976